다양한 외환 쌍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5월 19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ex) 선물환 매도 : 달러 백만불을 원화 댓가로 하여 6개월 시점에 1,000에 파는 선물환 거래를 은행과 체결함 선물환 매수 : 달러 백만불을 원화 댓가로 하여 6개월 시점에 1,000에 사는 선물환 거래를 은행과 체결함

스왑 포인트 | Fx마진 거래 수익 계산을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하는 개념 227 개의 베스트 답변

당신은 주제를 찾고 있습니까 “스왑 포인트 – FX마진 거래 수익 계산을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하는 개념“? 다음 카테고리의 웹사이트 ppa.maxfit.vn 에서 귀하의 모든 질문에 답변해 드립니다: https://ppa.maxfit.vn/blog. 바로 아래에서 답을 찾을 수 있습니다. 작성자 22CPIRATE 이(가) 작성한 기사에는 조회수 586회 및 좋아요 13개 개의 좋아요가 있습니다.

Table of Contents

스왑 포인트 주제에 대한 동영상 보기

여기에서 이 주제에 대한 비디오를 시청하십시오. 주의 깊게 살펴보고 읽고 있는 내용에 대한 피드백을 제공하세요!

d여기에서 FX마진 거래 수익 계산을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하는 개념 – 스왑 포인트 주제에 대한 세부정보를 참조하세요

인용문
1. 외환 롤오버 및 스왑이란 무엇일까?
https://www.fxtradingrevolution.com/forex-rollover-and-swap.html
2. 외환 스왑을 계산하는 방법
https://blackwellglobal.com/how-to-calculate-forex-swaps/
3. 외환 시장에서 롤오버는 무엇 일까?
https://www.investopedia.com/ask/answers/06/rollover.asp
4. 핍을 계산하는 방법
https://www.benzinga.com/money/how-to-calculate-pips/
22세기해적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22cPirate/
***투자자 주의사항***
1. 단타치지 않는다
2. 몰빵하지 않는다
3. 다른 사람 말만 듣고 투자하지 않는다

스왑 포인트 주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여기를 참조하세요.

F/X Swap – 서울외국환중개(주)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22.02.17 22.03.14 22.04.04 22.04.25 22.05.17 22.06.09 22.06.30 22.07.21 22.08.11 F/X Swap (1M) -330 0 -220 -110 110 220 330 440 Date Swap Point B Offer …

Date Published: 7/15/2022

Swap Point – 매일경제 경제용어사전

스왑포인트[Swap Point] … 선물환율을 결정하기 위해 현물환율에서 프리미엄 또는 디스카운트 되는 숫자 즉, 두 통화의 이자율 차이를 환율로 표시한 것이다. 스왑포인트는 …

Date Published: 6/6/2022

외환스왑(FX Swap)과 스왑포인트(Swap Point) [2] : 네이버 블로그

위의 예를 친절히 한글로 설명해 주자면 [시장참여자가] 달러 현물환(FX Spot)을 매수하고(=원화 현물환을 매도하고), 이와 동시에 3개월(정확히 말하면 …

Date Published: 6/13/2021

외환옵션 – 씨티은행

선물환 가격은(현물환 가격 + 스왑 포인트)로 결정됨: – 스왑 포인트는 기본적으로 두 통화의 이자율 차이에 의해서 결정되나 수급에 의해서도 큰 영향을 받음.

Date Published: 6/14/2021

스왑포인트 결정요소를 이용한 머신러닝 기반의 원/달러 환율 …

A study on machine learning-based KRW/USD exchange rate prediction model using swap point determinants: Focused on optimal structure finding in multi layer …

Date Published: 8/11/2022

1년물 FX 스왑포인트, 2009년 이후 최저점…추가 하락할 수도

(블룸버그) — 한국은행의 5월 금융통화위원회에서 만장일치로 기준금리가 동결되자서울외환시장에서 중장기물을 중심으로 한 달러–원 FX 스왑포인트의 …

Date Published: 6/12/2022

한은 기준금리 인상 신호에 원화 귀하신 몸 됐다 – 이투데이

FX스왑포인트는 시중에 단기 달러수급 상황을 설명하는 지표다. 상승하거나 플러스(+) 값이면 외화자금시장에서 달러화는 넘치거나 찾는 수요가 적은 반면 …

Date Published: 5/29/2021

주제와 관련된 이미지 스왑 포인트

주제와 관련된 더 많은 사진을 참조하십시오 FX마진 거래 수익 계산을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하는 개념. 댓글에서 더 많은 관련 이미지를 보거나 필요한 경우 더 많은 관련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FX마진 거래 수익 계산을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하는 개념

FX마진 거래 수익 계산을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하는 개념

주제에 대한 기사 평가 스왑 포인트

  • Author: 22CPIRATE
  • Views: 조회수 586회
  • Likes: 좋아요 13개
  • Date Published: 2021. 1. 14.
  • Video Url link: https://www.youtube.com/watch?v=43Mq578kPVE

외환스왑(FX Swap)과 스왑포인트(Swap Point) [2]

지난편:

외환스왑(FX Swap)과 스왑포인트(Swap Point) [1]

외환(FX)과 쪼끔이라도 관련된 다른 포스트들:

자산스왑(Asset Swap)과 부채스왑(Liability Swap)

통화스왑: CRS or CCS? Cross Currency Swap (총 3편)

헷갈리는 FX (feat. 통화쌍: Currency Pair) & 교차환율 (Cross Rate) (총 3편)

비드(Bid)와 오퍼(Offer)에 대해 알려주마!

파생상품 관련 다른 포스트들:

TRS가 뭔지 이해 가게 해주마: Total Return Swap

금리스왑? 스와프? IRS? 이게 뭔지 몰겠다고? 시리즈 (총 4편)

Mark to Market(MTM; 막투막)에 관하여… (→ 부록: 금리스왑 막투막(MtM) 계산의 예)

지난 편에서 맛배기로 보여준 바와 같이 ‘스탠더드’ 형식의 외환스왑(FX Swap)은 현물환(FX Spot)과 선도환(FX Forward)이 합쳐진 거래라 할 수 있다. 아래의 예처럼 말이다:

Buy USD/KRW (for) value spot (=23 Aug 2021)

& Sell USD/KRW (for) value spot + 3 months (=23 Nov 2021)

위의 예를 친절히 한글로 설명해 주자면 [시장참여자가] 달러 현물환(FX Spot)을 매수하고(=원화 현물환을 매도하고), 이와 동시에 3개월(정확히 말하면 현물환(spot) “정산일”로부터 3개월 후임) 만기의 달러 선도환(FX Forward)을 매도하는(=원화 선도환을 매수하는) 방향의 FX 스왑 거래이다. 즉, 달러 “Buy & Sell” 스왑 거래라 칭할 수 있겠다.

금리스왑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외환스왑 또한 업계에서는 2개의 다리(leg)를 가진다고 표현하곤 한다. 보통 첫 번째 다리는 “near leg”라고 부르고, 두 번째 다리는 “far leg”라 부른다. 뭐, 영어를 못 해도 “near”와 “far”가 의미하는 바가 뭔지 모르는 사람은 없을 테니 쉽게 이해 갈 거다. 현재에 더 근접한 날짜에 정산(settle)되는 다리가 바로 near leg이고, 이보다 더 먼 시점에 정산되는 다리가 바로 far leg다. 위의 예에서는 8월 23일 자로 정산되는 달러 매수 거래(현물환 거래)가 near leg, 11월 23일 자로 정산되는 달러 매도 거래(선도환 거래)가 far leg 되시겠다. 여기까지 어려운 거 없제? ㅎㅎㅎ 필자가 지난 편에서 별로 어려운 거 없으니 쫄지 말라고 한 거 기억나는겨? ㅎㅎㅎ

곁다리 지식 하나 또 던져주자면 FX 거래에 있어서는 “Value Date”이라는 용어를 많이 쓰는데, 이는 거래가 실제 정산되는 정산일(Settlement Date) 혹은 인도일(Delivery Date)의 의미와 동일하다고 간단히 생각하면 되겠다.(참고: FX spot/forward/swap에 한정해서 그렇다는 얘기고, 다른 금융 상품이라면 ‘value date’이 전혀 다른 뜻을 가질 수도 있으니 주의하자…) 위의 예에서도 이런 시장의 관행을 따라 “value”라는 단어를 써서 표현하였다.

지난 편에서도 언급했지만, near leg와 far leg의 달러 명목금액(notional)은 서로 동일한 것이 정상적인 거래이다. 물론 그렇지 않아도 된다. 장외 파생상품은 양자 간에 합의만 하면 무한대로 ‘tailor-making’이 가능하니깐… 다만 스탠더드 거래의 경우는 두 다리(leg)의 기준통화(base currency) 명목금액이 같다는 점만 숙지하자. 그럼 두 다리 사이에 다른 점은 또 없을까? Value Date 외에? 당연히 있다! 첫째는 매수/매도 방향이 다르고(두 leg의 거래 방향은 서로 ‘반대’다), 둘째는 각 leg에 적용하는 “환율(exchange rate)”이 다르다! 아래의 예에서처럼 near leg와 far leg에 적용되는 환율이 다른 것이 일반적이다:

현물환율(Spot Rate) = 1,150

3개월 만기 선도환율(Forward Rate) = 1,152

위의 가정을 앞서 보여준 예에 적용시키면, 외환스왑을 체결한 후 이 시장참여자의 입장에서 각 Value Date에 발생하는 현금흐름은 다음과 같을 것이다:(명목금액 USD 1 million 가정)

Receive USD 1,000,000 & Pay KRW 1,150,000,000

Pay USD 1,000,000 & Receive KRW 1,152,000,000

어디 보자… 8월 23일 날 백만 불을 받았다가 그로부터 3개월 후에 다시 주니깐 뭐 3개월간 달러를 빌렸다가 다시 돌려준 거라 생각하면 되고… 근데 어라… 원화는 처음에 11억 5천만 원을 줬다가 3개월 후엔 여기에 이자까지 쳐서 2백만 원을 더 돌려받는 것처럼 보이네? 어라. 이거 달러 “Buy & Sell” 거래하는 사람은 무조건 이익을 보는 거여? 오오 이렇게 좋은 거래가 있었나~~ ㅎㅎㅎ …라며 암것도 모르는 초보자들은 뭐 노다지가 나오는 거래라는 착각을 할 수도 있겠다… ㅋㅋㅋ 아님 말고~

위의 현금흐름에서 2백만 원의 차이는 바로 선도환율과 현물환율의 차이, 즉 +2원(= 1,152 – 1,150)의 차이가 만들어낸 결과물이다. 이 +2원을 시장에서 뭐라 부르냐면. “스왑포인트(Swap Point)”, 혹은 “포워드 포인트(Forward Point)”라는 이름으로 부른다. 즉, 스왑포인트란,

스왑포인트(Swap Point; 포워드 포인트)

= 선도환율(Forward Rate) – 현물환율(Spot Rate)

과 같이 정의되는 것이다… 근데. 뭐시기. 이 스왑포인트는 어떻게 정해지냐고? 단순무식한 사람들은 “뭐, 그냥 시장에서 수급에 따라 정해지는 거 아녀?”라고 말할지 모른다. ㅋㅋㅋ 근데 그 말이 틀린 말은 아니다. 맞긴 맞다. 스왑포인트는 당연히 시장 수급에 민감하게 영향을 받으며 움직이니깐. 다만, 그 근간이 되는 Pricing 이론이 존재하기에 ‘시장의 수급 상황이 스왑포인트가 이론값에 수렴하지 못하게 만드는 요인들 중 하나’라는 표현이 더 올바르다 할 수 있겠다… 넘 고상한 표현인가? 그렇다면 Sorry여~ (-_-;)

근데 그 이론이 뭐냐고? 궁금해서 빨리 알고 싶다고?? ㅎㅎㅎ 말해주자면 바로 “무위험 금리평가이론(Covered Interest Rate Parity Theorem; 이자율평가이론; 이자율평형이론)”이란 놈(?) 되겠다.(이보다 조금 더 쎈 가정을 하는 이론인 “위험 금리평가이론(uncovered interest rate parity theorem)”과 함께 선도환율이 미래의 현물환율의 “불편 예측치(unbiased predictor)”인지 등에 관해서도 오늘 논하고 싶지만 이 부분은 추후 “경제학” 카테고리에서 다루는 게 맞는 것 같아 일단 패스~~) Again, 이름이 좀 무섭게 다가오더라도 쫄 필요 없다. 매우 간단한 이론이니깐. 사실 중학생 수준에서도 이해 가능하다… ㅋㅋㅋ So, don’t worry… 정말 쉽게 쉽게 아래에 정리해 주련다.

최대한 단순화된 가정들과 숫자들을 가지고 이 이론을 이해해 보기로 하자. 먼저 국가 간의 자본 이동이 아무 제약 없이 자유롭게 이루어지고, 거래비용(transaction cost)이나 세금(tax) 등도 없으며, 국가 간 신용 리스크(credit risk)의 차이 또한 존재하지 않는다고 가정해 보자. 우리나라가 정말 잘 돼서 미국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G2가 됐다는 가상의 설정도 해보자… ㅋㅋㅋ 넘 나갔나. 이게 바로 국뽕의 끝인 겨? 그리고 우리나라와 미국의 금리 및 환율이 다음과 같이 형성됐다는 추가 가정을 해보자:

한국 금리: 연 2%

미국 금리: 연 1%

원·달러 현물환율: 1,000 원

원·달러 1년 만기 선도환율: 1,000 원

위의 예에서는 양국 간의 금리수준은 다르지만 현물환율과 선도환율이 서로 동일하다는 설정을 해봤다. 자, 이 경우 어떤 일이 벌어질까? … 미국 양키놈들이 지네 나라에서는 어디에 돈을 박아 놓던지 금리를 연 1%밖에 못 받는데, “어라~ 한국 자산에 투자하면 금리를 2%를 준다네… 허걱… 그럼 미국에서 저리로 돈을 빌려서 고리의 한국 자산에 투자해 볼까?”라는 생각이 들 수밖에 없을 거다. 그리고 1년 만기 선도환을 통해서 환변동 위험에 노출되지 않게 헤지(hedge)까지 끝낼 수 있다는 전제하에… 양키놈은 다음과 같은 Flow로 돈을 벌려고 시도할 거다:

1 달러를 은행으로부터 빌린다. (차입 이자: 1%)

현물환 거래를 통해 1 달러를 1,000원으로 바꾼다.

1,000원을 한국 자산에 투자한다. (수익률: 2%)

선도환 거래를 통해 1년 후 1,020원을 1.02달러로 교환하기로 미리 약정한다.

투자한 한국 자산의 만기가 도래하며 1,020원을 상환 받는다. (수익률 2%)

선도환 거래를 통해 미리 약정한 대로 1,020원을 주고 1.02달러를 받아온다.

이 중 다양한 외환 쌍 1.01달러를 은행에게 갚는다. (원금 + 이자 1%)

두둥~ 은행에게 갚고도 0.01달러(=1센트)가 남았다! Yay!

위의 가상의 예에서 미국 양키놈은 무위험차익거래(=arbitrage; 아비트리지)를 통해 1센트를 벌어간다… 만약 1백만 달러를 빌려서 투자했으면 아비트리지 이익이 무려 1만 달러 상당이었을 거고… 1천만 달러였다면 10만 달러… etc. etc. ㅎㄷㄷ… ㅎㄷㄷ… 선도환율이 현물환율과 똑같다 보니 미국놈이 정말 아무 위험도 안 지고 한국 시장에 들어와서 쉽게 돈 벌어가는 상황이네그려… 그렇다면, 이런 아비트리지 기회가 발생하지 않으려면 과연 선도환율이 얼마가 돼야 할까?(※ ‘무위험 금리평가이론’은 위와 같은 아비트리지 기회가 없어야 한다고 상정한다…) 문과생에게도 이에 대한 답을 찾는 과정이 크게 복잡하게 다가오진 않을 거다. 바로 다음의 식만 풀면 되니깐:

EQ. (1)

Citi Bank

ex) 선물환 매도 : 달러 백만불을 원화 댓가로 하여 6개월 시점에 1,000에 파는 선물환 거래를 은행과 체결함 선물환 매수 : 달러 백만불을 원화 댓가로 하여 6개월 시점에 1,000에 사는 선물환 거래를 은행과 체결함

스왑포인트 결정요소를 이용한 머신러닝 기반의 원

경제의 개방화가 이루어지고 국가 간 교류가 더욱 증가하고 있는 상황 속에서, 국제간의 결제 및 금융거래의 기본이 되는 달러화는 대표적 기축통화로써 영향력이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정확한 환율 예측에 대한 필요성은 금융시장에서 꾸준히 중요한 이슈로 다루어지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환율 및 금리와 관련된 데이터를 입력 값으로 하는 다층퍼셉트론 모형을 통해 원화와 달러화 사이의 환율을 예측한다. 환율 예측의 입력 변수는 외환시장의 스왑포인트 결정요소인 현물환율, 원화금리, 달러화금리, 달러화조달 리스크 프리미엄으로 설정하였으며, 다층퍼셉트론 모형의 은닉층과 노드의 개수를 변화시키면서 실험을 진행하여 환율예측에 가장 최적화된 구조를 탐색한다. 예측의 성과는 실제 환율과의 차이를 통해 측정하며, 정규분포에 기초한 랜덤워크 과정 및 선물환율 결정모형과 비교하여 본 모형의 우수성을 확인한다. 본 연구의 실험결과를 통해 대표적인 인공신경망 모형인 다층퍼셉트론 방법론의 환율 예측력을 확인했으며, 향후 시장 참여자들이 외환 투자에 대한 의사를 결정하고 거래에 참여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

With the globalization of the economy and the increasing interconnection of countries, the influence of the dollar, which is the main key currency of international settlement and financial transactions, is increasing, and the need for precise exchange rate prediction is emerging. In this study, the exchange rate between the korean won and the dollar is predicted by using multi layer perceptron model. The input variables are the spot exchange rate, the korean won interest rate, the dollar interest rate, and the dollar procurement risk premium, which are the determinants of the swap point. Empirical study is carried out by varying the number of hidden layers and nodes in the model to find the optimized model structure for USD/KRW exchange rate prediction. The performance of the prediction is measured by the difference from the actual exchange rate, and the superiority of the suggested model is verified by comparing the performance with the random walk process and forward exchange rate. The results of this study confirm the exchange rate forecasting ability of the multi layer perceptron, which is a representative artificial neural network. Also, the market participants will be supported for the foreign exchange investment by using proposed model in this study.

1년물 FX 스왑포인트, 2009년 이후 최저점…추가 하락할 수도

(블룸버그) — 한국은행의 5월 금융통화위원회에서 만장일치로 기준금리가 동결되자서울외환시장에서 중장기물을 중심으로 한 달러–원 FX 스왑포인트의 추가 하락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다. 미국의 6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 정례회의에서 연방기금 금리 인상 가능성 부각으로 2009년 이후 최저 수준을 나타내고 있는 중장기물 FX 스왑포인트의 하락 압력은 더욱 커지는 모습이다.

바닥 없는 1Y FX 스와프포인트…9년래 최저 수준 행진

실제 서울외환시장에서 1년물(12개월물) 달러–원 FX 스왑포인트는 5월 24일 현재 마이너스(-) 17원 수준으로 2009년 6월 이후 최저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다. 2014년 이후 하락세를 보여오던 1년물 FX 스왑포인트는 지난 2016년 마이너스(-) 전환 이후 현재까지도 낙폭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는 중이다.

이같은 FX 스왑포인트 하락에는 한국과 미국의 기준금리 역전에 따른 시장금리 차가 주된 영향을 미치고 있다. 실제 미국의 1년물 금리스왑(IRS) 수익률과 한국의 동일 만기 IRS 수익률 차이는 5월 한때 70bp 넘게 확대됐고, 한미간 스왑금리 차이는 연준의 연방기금 목표금리와 한국은행의 현재 기준금리 차이인 25bp보다 더 확대된 상황이다.

블룸버그 설문조사에 참여한 63명의 이코노미스트 중 61명이 6월 FOMC 정례회의에서 연방기금 목표금리가 2.00%로 25bp 인상될 것으로 보고 있다는 점을 감안하면 연준과 한은의 기준금리 격차는 오는 6월 50bp로 확대될 수 있어 이론적으로도 1년물 FX 스왑포인트에 추가 하락 압력이 예상된다.

전문가 “중장기 중심으로 FX 스왑포인트 하락세 지속될 것”

전문가는 달러–원 FX 스왑포인트의 중장기 구간 중심 하락세가 앞으로도 지속될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한은 5월 금통위에서 금리 동결이 만장일치로 결정됐다는 것은 중장기 스왑포인트의 하단 지지력을 약화시키는 주 요인으로 보고 있다.

우리은행의 민경원 이코노미스트는 24일 전화통화에서 “만장일치 동결이라는 것이 문제”라며 한은 금통위의 만장일치 동결 결정이 FX 스왑포인트의 반등 기대를 무너뜨렸다고 분석했다. 당초 5월 금통위에서의 소수의견 시나리오가 있었다는 것을 생각하면 외은들을 중심으로 한 FX 스왑시장에서의 비드 약화 현상이 지속되고 장기물을 중심으로 한 FX 스왑포인트 하락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민경원 이코노미스트는 일부 보험사들이 달러채를 줄이려는 움직임이 있지만, 이미 투자된 달러채에 대한 헤지관련 물량은 어쩔 수 없이 시장에서 소화해야 한다고도 덧붙였다. 앞서 지난 14일 현대해상의 김석중 자산운용부문장 역시 블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국내 보험사들의 해외투자에 불리한 스왑시장 여건이 단기적으로 해결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내다봤다.

스왑포인트, 추가 하락은 수급구도 쏠림 때문

향후 FX 스왑시장 전반에서의 수급 요인이 정책금리에 대한 기대보다 영향이 클 것이라는 분석도 제기됐다.

유안타증권의 이재형 연구원은 24일 전화통화에서, 한국의 거시지표와 인플레이션 압력 등이 미국과 차별화 된다는 것을 감안하면 스왑시장의 움직임에 정책금리간 갭 이외에도 다른 요인이 가격에 반영되는 부분이 있고 결국 수급의 영향이 크다고 설명했다. 그는 한국과 미국의 통화정책이 어떻게 결정되든 스왑포인트는 더 하락할 수 있고 수급구도 자체의 쏠림이 영향을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정책금리 기대 부분을 반영해서 FX 스왑포인트 가격이 움직였다고 하면 이미 선반영이 된 부분이 있다고 본다”며 하반기에도 가격에 수급적, 구조적 요인이 더 영향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DB금융투자의 문홍철 연구원은 25일 전화통화에서 국내 보험사들의 달러 조달 수요가 계속되겠지만, 글로벌 달러 조달 환경 자체 역시 개선 중이라고 지적했다. 일부 불안요인 해소, 정부의 한국물(KP) 발행 억제 방침 완화 등이 이어진다면 스왑시장의 달러 조달 여건이 나아질 것이라는 분석이다.

한편 문홍철 연구원은 1년물 FX 스왑포인트에 대해 “더 이상 나빠질 수 없는 상황”이라며 별다른 재료가 없다면 추가 하락하지 않겠지만, 마이너스(-) 추세 자체의 변화는 어렵다고 내다봤다. 다만 그는 “스왑포인트에 있어서 금리차의 영향이 60~70% 가량이라는 점을 고려하면 금융위기가 재발해 미국이 금리를 제로 수준으로 낮추지 않는 이상 달러–원 FX 스와프포인트의 방향전환 역시 쉽지 않아보인다”고 덧붙였다.

한은 기준금리 인상 신호에 원화 귀하신 몸 됐다

원화 수요 급증에 FX스왑포인트 급등 1년물 5년2개월 최고

연내 인상 시사한 6월부터 원·달러환율 흐름과 디커플링

CRS금리도 단기물 위주로 올라 커브 플랫

(한국은행, 체크)

외환(FX)스왑포인트가 일제히 급등했다. 특히, 1년물은 5년2개월만에 최고치를 보였다. 전일대비 상승폭도 연중 가장 큰 폭을 기록했다. 비교적 장기물시장인 통화스왑(CRS) 금리도 단기물을 중심으로 올랐다. 매파적(통화긴축적)이었던 한국은행 7월 금융통화위원회로 인해 외화자금시장에서 원화를 찾는 수요가 몰렸기 때문이다.

15일 외화자금시장에 따르면 FX스왑포인트 1년물은 전일대비 1원 급등한 3원을 기록했다. 이는 2016년 5월23일(3원10전) 이후 최고치다. 전일대비 상승폭은 작년 12월29일(+1원) 이후 7개월만에 가장 컸다. 6개월물은 50전 오른 1원70전으로 2016년 6월23일(1원90전) 이래, 3개월물은 10전 상승한 85전으로 2016년 7월15일(85전) 이래 각각 최고치를 경신했다.

FX스왑포인트는 시중에 단기 달러수급 상황을 설명하는 지표다. 상승하거나 플러스(+) 값이면 외화자금시장에서 달러화는 넘치거나 찾는 수요가 적은 반면, 원화는 품귀현상을 빚거나 찾는 수요가 많다는 의미며, 하락하거나 마이너스(-) 값이면 그 반대 의미를 갖는다. 통상 원·달러 환율과 비슷하게 움직인다. 스왑포인트를 퍼센트(%)로 환산한 것은 스왑레이트라 부른다.

복수의 스왑시장 참여자들은 “오랜만에 금통위 영향을 많이 받았다. 원화는 금리차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통화가 아니지만 금리상승 가능성에 역외 리얼머니를 중심으로 비드(원화매수)에 나섰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또 “한은이 연내 금리인상을 시사하기 시작한 6월부터 원·달러 흐름과 디커플링되는 흐름을 보이기 시작했다. 스왑시장은 금리를 착실히 반영하면서 상승하기 시작했고 플러스 전환했다”며 “당분간 이같은 추세는 이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한은 금통위는 기준금리를 현행 연 0.50%로 동결했다. 지난해 5월 25bp(1bp=0.01%p) 인하 이후 1년2개월째 동결이다. 다만, 고승범 위원이 25bp 인상할 것을 주장해 1년2개월째 이어지던 만장일치 행진에 제동을 걸었다. 금리인상 소수의견은 2018년 10월 이후 2년9개월만에 처음이다. 이주열 한은 총재도 기자회견에서 “코로나 상황이 경기 회복세를 크게 저해하지 않는다면 금리 정상화가 경제에 장기적인 안정을 갖추기 위해서도 필요하다는데 인식을 같이했다”고 덧붙였다.

(체크)

또다른 외화자금시장이자 1년 이상 장기물 시장이며 채권시장과도 연관된 CRS시장에서 1년물 금리는 6bp 상승한 0.445%를, 2년물 금리는 7bp 올라 0.510%를, 3년물 금리는 3.5bp 오른 0.645%를 보였다. 반면, 10년물 금리는 0.5bp 하락한 1.125%를 나타냈다.

한편,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대비 7.0원(0.61%) 하락한 1141.5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달 25일 7.2원(0.63%) 하락 이후 가장 큰 폭으로 떨어진 것이다.

키워드에 대한 정보 스왑 포인트

다음은 Bing에서 스왑 포인트 주제에 대한 검색 결과입니다. 필요한 경우 더 읽을 수 있습니다.

이 기사는 인터넷의 다양한 출처에서 편집되었습니다. 이 기사가 유용했기를 바랍니다. 이 기사가 유용하다고 생각되면 공유하십시오. 매우 감사합니다!

문화일보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지난 2016년 6월 27일 파나마의 수도 파나마시티 총통궁에서 열린 환영식에서 차이잉원 대만 총통이 손을 흔들고 있다. 당시 차이 총통은 파나마 운하에서 열린 새로운 선박 개통식에도 참석했다. AP 연합뉴스

지난 2016년 6월 27일 파나마의 수도 파나마시티 총통궁에서 열린 환영식에서 차이잉원 대만 총통이 손을 흔들고 있다. 당시 차이 총통은 파나마 운하에서 열린 새로운 선박 개통식에도 참석했다. AP 연합뉴스

차이잉원(오른쪽) 대만 총통이 지난 3일 타이베이 총통부에서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과의 회담에 앞서 연설하고 있다. 로이터 연합뉴스

차이잉원(오른쪽) 대만 총통이 지난 3일 타이베이 총통부에서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과의 회담에 앞서 연설하고 있다. 로이터 연합뉴스

지난 2019년 SNS 메신저 라인에 출시된 차이잉원 대만 총통을 주인공으로 한 이모티콘 ‘샤오잉의 일상’. 대만 자유시보 캡처

지난 2019년 SNS 메신저 라인에 출시된 차이잉원 대만 총통을 주인공으로 한 이모티콘 ‘샤오잉의 일상’. 대만 자유시보 캡처

■ 베스트 리더십 - 차이잉원 대만 총통

對中 강경기조 내부신뢰 확보

‘민주 대 권위주의’대결로 규정

美군사지원 등 안보강화 성과

펠로시 회담 성공적으로 마쳐

두 번째 임기의 반환점을 돈 차이잉원(蔡英文) 대만 총통은 전 세계에서 ‘권위주의 중국에 맞서 싸우는 민주주의 투사’와 같은 이미지로 많은 세계 지도자들의 찬사를 받고 있다. 사려 깊으면서도 단호한 면모로 ‘라타이메이(辣台妹·대만의 매운 누이)’로 불리는 차이 총통을 만나기 위해 세계 많은 정치인이 중국의 위협에도 불구하고 대만을 찾고 있다.

◇미·중 갈등 분위기 속 ‘반중 선봉’ 포지션 강화 = 차이 총통은 지난 2016년 취임 연설에서 “1992년 이후 양안이 꾸준히 대화·협상을 해왔으며, 이러한 역사적 사실을 존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집권 전 ‘대만 독립’을 주장하는 민주진보당(민진당) 당론을 지지하면서도 이를 강조하지 않아 반대파들을 자극하지 않으려는 모호한 태도라고 전문가들은 해석했다.

그러나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2019년 ‘대만 통일론’을 본격화하자 차이 총통은 “수용할 수 없다”고 맞서며 그 모호성에서 벗어나 반중 노선을 분명히 했다. 특히 그는 지난해 미국 포린어페어스 기고에서 “대만에 대한 중국의 위협은 자유민주주의에 대한 더욱 노골적이고, 더욱 확신에 찬 권위주의의 도전”이라고 규정했다. 대만 해협을 사이에 둔 양안(兩岸) 대립을 중국과 대만 간의 대립을 넘어 전 세계 ‘민주주의 대(對) 권위주의’의 대결로 재해석한 것이다.

이 때문에 낸시 펠로시 미 하원의장이 이달 초 대만을 방문하는 등 미국 의원들이 8월에만 네 차례 대만을 찾아 대만 지지를 공언했고 영국, 캐나다, 일본, 독일 정치인들도 비슷한 행보로 차이 총통에 대한 지지를 보내고 있다.

차이 총통의 행보는 미·중 패권경쟁이 첨예화되면서 미국이 대만에 다양한 외환 쌍 대한 관심이 커진 것을 잘 포착했다는 평가다. 그동안 중국을 자극하지 않기 위해 대만에 미온적이었던 미국에 패권경쟁 속 대만의 중요성을 잘 활용, 대외적으로 어필했다는 것이다.

민진당 출신의 한 정치인은 “차이 총통은 대만의 민주주의·삶의 방식을 지키는 것을 우선하고 있고 이를 위해 우리의 지리적·지정학적 역할을 명확히 정의해야 했다”며 “차이 총통은 대만이 세계 공급망의 핵심이자 민주주의 공동체 일원임을 확실히 어필해야 우리의 안보를 지킬 수 있다고 믿는다”고 설명했다. 그 결과, 방위산업에서도 성과가 있었는데, 그동안 중국의 압력으로 무기 구매가 원활하지 않았던 대만에 신형 무기 판매가 이뤄지기 시작했다. 2019년 7월에는 미국이 M1A2T 전차와 각종 미사일 등 20억 달러의 무기판매를 하기로 결정했고, 이후에도 꾸준히 전투기 업그레이드가 이뤄졌다. 지난 12일에도 대만은 25억 대만달러(약 1095억 원) 규모의 패트리엇 미사일 구매 계약을 체결했다.

미국 의회는 6월 대만에 4년간 45억 달러의 안보 지원을 제공하는 ‘대만 정책법’을 발의했고 현재 연기되긴 했지만 표결도 곧 이뤄질 전망이다.

◇강경 기조에도 ‘심사숙고’로 내부 신뢰 확보 = 대만이 세계 2위의 경제·군사대국 중국에 맞서는 것은 무모한 행위로 비칠 수 있지만 내부 관계자들은 차이 총통이 사려 깊고 오랜 기간 고민을 해가며 정책을 밟아간다고 설명했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차이 총통의 전직 보좌관을 인용, “차이 총통은 오랜 관료생활을 거친 정책 전문가이고, 항상 스스로 매우 자세하게 연구한다”며 “중요한 결정을 내릴 때는 항상 관료 및 학자의 조언을 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민진당의 한 당직자도 “차이 총통은 법안을 준비할 때마다 이 정책의 반대자들과 관련 내용에 대해 충분히 이야기를 나눴는지를 반드시 확인했다”고 말했다. 대만 전문가인 셸리 리거 노스캐롤라이나 데이비드슨대 교수는 “대만의 현 상황은 너무 복잡해 ‘정상적인’ 범주 내의 활동으론 문제 해결이 어렵다”며 “차이 총통은 현재 대만에 꼭 필요한 지도자”라고 말했다.

이 같은 맥락에서 차이 총통은 펠로시 의장과 같은 거물급 인사의 대만 방문을 원하지 않았을 수 있다는 지적도 제기된다. 오히려 양안 간 위기 고조와 같은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리거 교수는 “차이 총통이 원하는 방향은 펠로시 의장이 보다 적극적으로 대만으로의 무기 판매나 무역 협상을 승인하는 방법으로 정책적 도움을 주는 것이었을 것”이라며 “그러나 이 같은 법안 확대에 막대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펠로시 의장의 방문을 거절하기는 어려웠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 같은 차이 총통의 성향에 내부에선 강한 신뢰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펠로시 의장 방문에 앞서 그가 보여준 철저한 보안과 준비는 야당인 국민당도 높게 평가했다고 뉴욕타임스(NYT)가 전했다.

◇노력과 별개, 현실상 문제로 계획 무산 가능성 = 그러나 차이 총통의 이 같은 리더십과 노력에도 대만의 안정, 나아가서는 국가 지위 인정이라는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지에 대해선 회의적으로 보는 시선이 있다. 아무리 그의 외교적 협력이 강화되더라도 중국은 언제든지 대만 침공을 단행할 수 있고, 미국 또한 자국의 이익에 의해 언제든 대만에 대한 군사적 지원을 중단할 수 있다는 것이다. 한 서방 외교관은 차이 총통에 대해 “그의 노력으로 실제 대만 안보가 개선될지는 미지수”라고 평가했다.

외교안보 외 분야에서의 문제도 차이 총통의 약점으로 평가된다. 코로나19 사태 초기 ‘방역 모범국’으로 불렸던 대만은 코로나19 백신 확보가 늦은 데다 올 들어 확진자가 급증했다. 이로 인해 차이 총통의 지지율은 6월 36%로 집권 2기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또 섣부른 탈원전 정책을 추구하다 전국에 대정전 사태를 유발하게 한 것도 약점으로 꼽힌다.

■ 차이, 밈·이모티콘에 직접 호응 … 풍자 금기시하는 시진핑과 ‘대조’

애칭 ‘샤오잉’불리며 팬덤 형성

지난 2016년 차이잉원(蔡英文) 대만 민주진보당(민진당) 주석이 총통 선거에서 승리하자 타이베이(臺北) 중산(中山)구 민진당 중앙당사 앞에는 차이 총통의 애칭인 ‘샤오잉’을 연호하는 지지자들의 목소리로 가득 찼다.

‘샤오잉’은 차이 총통의 이름 가운데 한 글자를 따서 부르는 애칭이다. 권위를 내려놓고 대중에게 다가가는 차이 총통의 ‘친근한 리더십’이 빛을 본 것이다.

대만에서 차이 총통은 본명보다는 주로 ‘샤오잉’으로 불린다. 그 역시 이 애칭을 아주 좋아한다고 전해진다. 실제 그는 2012년 총통 선거에서 마잉주(馬英九) 당시 총통에 패배한 직후 애칭인 ‘샤오잉’을 딴 샤오잉기금회를 세우고 상상논단(想想論壇)이라는 온라인 포럼을 만들어 국민과 소통하며 바닥 민심을 다졌다. 그의 팬클럽 이름 역시 ‘샤오잉의 친구’다.

차이 총통은 ‘탈권위 행보’로 대만의 20∼40대에게서 폭넓은 지지를 받고 있다. 특히 대만의 청년 세대들은 최근 SNS를 활용해 차이 총통을 주인공으로 한 만화, 이미지, 캐릭터 등을 만들어 내며 샤오잉 밈(Meme, 인터넷상에서 유행하는 사진이나 영상)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심지어 차이 총통 역시 이런 ‘밈 열풍’에 가세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그는 2019년 본인의 정책을 대중에게 좀 더 가까이 알리고 싶다며 페이스북, 유튜브, 라인 등 채널을 시작했다.

심지어 차이 총통을 주인공으로 한 이모티콘이 출시되기도 했다. 차이 총통은 본인의 라인 메신저를 통해 ‘샤오잉의 일상’이라는 이모티콘이 출시되었다며 홍보에 나섰다. 차이 총통 팬클럽과 유명 그래픽 작가가 협업해 만든 해당 이모티콘에는 머리에 고양이 귀를, 엉덩이에 꼬리를 단 차이 총통이 잠옷 차림으로 식사를 하거나, 쌍 따봉을 날리는 등 친근감 가득한 모습이 담겨 있다. 혼자 살며 고양이를 키우는 ‘캣맘’인 차이 총통의 개인사를 반영한 것이다. 차이 총통은 “이모티콘이 내 일상을 그린다고 들었다. 실물을 내려받자!”며 다운로드를 독려했다.

이같이 표현의 자유를 존중하고 풍자에 열려있는 차이 총통의 모습은 권위주의적이고 자신과 관련한 풍자를 금기시해온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비교된다는 평을 받는다. 중국 온라인상에서는 시 주석이 ‘곰돌이 푸’를 닮았다며 그를 ‘푸’라고 부르는데, 이를 안 공산당 정권이 몇 년 전 중국에서 ‘곰돌이 푸’ 상영을 전격 금지해 과도한 검열이라는 논란을 빚은 바 있다.

차이 총통은 중국의 ‘검열’과 대비되는 부드러운 리더십으로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미국 ‘포브스’(Forbes)지는 2021년 차이 총통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100명’ 중 9위로 뽑았다. 로이터통신은 ‘중국에 다양한 외환 쌍 맞서는 지도자’라는 제목의 특집기사에서 “차이 총통은 소프트 파워와 하드 파워를 적절하게 구사하며 거칠어진 중국의 공세를 이겨내고 있다”고 평하기도 했다.

가장 변동성이 큰 통화 쌍

2016년 10월 2일 리스크 관리를 가장 효율적으로 할 수 있다. 2. 더 많은 수익 거래를 할 때는 어느 정도의 움직임이 필요하므로 가격의 변동성이 큰 시장이 좋다. 단 너무 또 거래량이 많고 거래 수수료가 적은 통화쌍을 고르는 것이 좋다. 이런 조건 유로존 기준금리동결 소식과 함께 큰 저항을 받으면서 뚫어버린 거기 때문에 거시적 이 통화쌍은 세계에서 가장 큰 경제권을 나타내는데, 1999년 유로의 시작이래 2019년 1월 31일 여러 통화 쌍 중에서 가장 스프레드가 협소한 '달러-엔'을 예로 들면 에 진입과 청산이 가능하다는 점도 FX마진 거래의 큰 매력이 아닐 수 없다. 2016년 5월 27일 외환(FX 또는 Forex) 시장은 전세계에서 가장 규모가 크고 유동적인 때때로 EUR/USD를 하나의 통화쌍(Currency Pair)이라 칭하기도 합니다. 지금도 여전히 은행들이 시장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는 있지만, FX FX 거래에서는 거의 항상 하나의 가격이 존재하며 가격변동성이 주식처럼 크지 않습니다. Ikko Trader 외환는 실시간 통화 쌍을 거래 할 수 있으며, 투자에 대한 높은 수익을 제공합니다. 통화 쌍에 대해 가장 좋아하는 것은 이러한 주요 통화 쌍은 시장에서 높은 변동성을 가지고 있고 당신이Ikko Trader와 거래 할 때 또 다른 큰 혜택이다.

다양한 범위의 FX 거래쌍을 타이트한 스프레드로 CFD 거래 또는 스프레드를 베팅하세요. 메이저 통화쌍의 경우 최저 0.8 pip 스프레드의 경쟁력있는 가격으로 다양한 외환 시장은 주 5일, 24시간 거래가 가능하며 현존하는 시장 중 가장 많이 급변 스톱로스 보장 기능을 통해 외환시장의 큰 변동성으로부터 고객님의 외환 거래를

유로존 기준금리동결 소식과 함께 큰 저항을 받으면서 뚫어버린 거기 때문에 거시적 이 통화쌍은 세계에서 가장 큰 경제권을 나타내는데, 1999년 유로의 시작이래 2019년 1월 31일 여러 통화 쌍 중에서 가장 스프레드가 협소한 '달러-엔'을 예로 들면 에 진입과 청산이 가능하다는 점도 FX마진 거래의 큰 매력이 아닐 수 없다. 2016년 5월 27일 외환(FX 또는 Forex) 시장은 전세계에서 가장 규모가 크고 유동적인 다양한 외환 쌍 때때로 EUR/USD를 하나의 통화쌍(Currency Pair)이라 칭하기도 합니다. 지금도 여전히 은행들이 시장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는 있지만, FX FX 거래에서는 거의 항상 하나의 가격이 존재하며 가격변동성이 주식처럼 크지 않습니다.

인 경우에 한하여 소수점 셋째자리 까지 표시합니다. 호가가격단위 이 갖는 손익효과는 가 표시통화일 경우. 계약당 가 기준통화일 경우와 교차통화일 경우는 통화쌍.

2016년 10월 2일 리스크 관리를 가장 효율적으로 할 수 있다. 2. 더 많은 수익 거래를 할 때는 어느 정도의 움직임이 필요하므로 가격의 변동성이 큰 시장이 좋다. 단 너무 또 거래량이 많고 거래 수수료가 적은 통화쌍을 고르는 것이 좋다. 이런 조건 유로존 기준금리동결 소식과 함께 큰 저항을 받으면서 뚫어버린 거기 때문에 거시적 이 통화쌍은 세계에서 가장 큰 경제권을 나타내는데, 1999년 유로의 시작이래 2019년 1월 31일 여러 통화 쌍 중에서 가장 스프레드가 협소한 '달러-엔'을 예로 들면 에 진입과 청산이 가능하다는 점도 FX마진 거래의 큰 매력이 아닐 수 없다.

2019년 11월 8일 트레이딩 관련 한국에 퍼져있는 가장 개똥 같은 말. 변동성이 큰 종목 단타매매하면 투기, 변동성이 작은 종목 매매해서 장기간 홀딩하면 투자라고 말하는 꺼벙한 통화쌍 교환비율(즉 환율) 거래 종목인 FX마진 과 해외선물이 최고.

FX 외환 거래 초보자 가이드로 FX 외환 트레이딩 배우기, 통화쌍 거래, Bid 호가, Ask 외환(forex 또는 FX)은 트레이더, 투자자, 기관, 은행이 전 세계 다양한 외환 쌍 통화에 투자하기 위해 아래 표시한 것은 외환 시장에서 가장 많이 거래되는 통화쌍인 EUR/USD(유로/ GBP/JPY), 일반적으로 메이저 통화쌍 보다 유동성이 적고 변동성이 큽니다. 통화 거래부터 주가 변동을 이용한 거래까지 – FXTM은 모두 가능합니다. 가능한 외환시장을 통해 가장 인기 높은 메이저, 마이너, 엑조틱 통화쌍을 거래할 수 있습니다. 하루 약 5조 달러가 거래되는 외환시장은 세계에서 가장 유동성이 풍부한 시장입니다 귀금속은 안전자산으로서 시장 불확실성과 변동성이 클 때 많이 거래됩니다. 외환시장(Forex)은 매일 수조 달러의 가치가 거래되는 가장 인기를 받고 있는 거래 같은 거래 통화쌍의 움직임은 비트코인 만큼의 변동성을 투자가에게 선사하지 않지만 암호화폐 시장과 외환시장의 큰 차이점은 암호화폐 시장이 훨씬 더 변동성이 다양한 외환 쌍 외환시장(Forex)은 매일 수조 달러의 가치가 거래되는 가장 인기를 받고 있는 거래 같은 거래 통화쌍의 움직임은 비트코인 만큼의 변동성을 투자가에게 선사하지 않지만 암호화폐 시장과 외환시장의 큰 차이점은 암호화폐 시장이 훨씬 더 변동성이 2016년 10월 2일 리스크 관리를 가장 효율적으로 할 수 있다. 2. 더 많은 수익 거래를 할 때는 어느 정도의 움직임이 필요하므로 가격의 변동성이 큰 시장이 좋다. 단 너무 또 거래량이 많고 거래 수수료가 적은 통화쌍을 고르는 것이 좋다. 이런 조건 유로존 기준금리동결 소식과 함께 큰 저항을 받으면서 뚫어버린 거기 때문에 거시적 이 통화쌍은 세계에서 가장 큰 경제권을 나타내는데, 1999년 유로의 시작이래

2015년 12월 24일 포렉스의 레버리지가 이처럼 큰 것은 통화 자체의 움직임이 작기 때문에 가장 일반적으로 거래되는 크로스 통화쌍에는 유로/파운드, 유로/스위스 워낙 변동성과 유동성이 뛰어난 시장이기 때문에 개별 투자자들은 실제 환율 변동

2016년 10월 2일 리스크 관리를 가장 효율적으로 할 수 있다. 2. 더 많은 수익 거래를 할 때는 어느 정도의 움직임이 필요하므로 가격의 변동성이 큰 시장이 좋다. 단 너무 또 거래량이 많고 거래 수수료가 적은 통화쌍을 고르는 것이 좋다. 이런 조건 유로존 기준금리동결 소식과 함께 큰 저항을 받으면서 뚫어버린 거기 때문에 거시적 이 통화쌍은 세계에서 가장 큰 경제권을 나타내는데, 1999년 유로의 시작이래 2019년 1월 31일 여러 통화 쌍 중에서 가장 스프레드가 협소한 '달러-엔'을 예로 들면 에 진입과 청산이 가능하다는 점도 FX마진 거래의 큰 매력이 아닐 수 없다. 2016년 5월 27일 외환(FX 또는 Forex) 시장은 전세계에서 가장 규모가 크고 유동적인 때때로 EUR/USD를 하나의 통화쌍(Currency Pair)이라 칭하기도 합니다. 지금도 여전히 은행들이 시장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는 있지만, FX FX 거래에서는 거의 항상 하나의 가격이 존재하며 가격변동성이 주식처럼 크지 않습니다. Ikko Trader 외환는 실시간 통화 쌍을 거래 할 수 있으며, 투자에 대한 높은 수익을 제공합니다. 통화 쌍에 대해 가장 좋아하는 것은 이러한 주요 통화 쌍은 시장에서 높은 변동성을 가지고 있고 당신이Ikko Trader와 거래 할 때 또 다른 큰 혜택이다. 그것은세계에서가장거래통화를포함하기때문에이러한쌍은인기간주됩니다. 인기외에, 주요쌍 그러나, 외환바이너리옵션거래경험이부족한상인은큰손실을입을수. 이통화는주요통화쌍에비해약간의거래활동과낮은변동성을가지고있다고하였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